home HOME > NEWS > 전체

전체

'허위학력 기재 의혹' 최경식 남원시장 검찰 송치

2022.08.09 20:30


허위학력 의혹으로 경찰 조사를 받은
최경식 남원시장이 검찰에 송치됐습니다.

전북경찰청은 오늘 브리핑을 통해
최 시장이 허위 학력 의혹에 대해
고의성이 없다고 진술했지만,
조사 결과 혐의가 인정된다고 보고
최 시장을 검찰에 불구속 상태로
송치했다고 밝혔습니다.

최 시장은
지난 지방선거 과정에서 보도자료 등에
학력을 한양대 경영학 학사라고 표기했는데 
실제로는 학점은행제 교육훈련기관인
한양대 미래인재교육원의 학점을
이수했다는 의혹을 받고 있습니다.

경찰은 공직선거법상
정규 학력만 공표할 수 있고,
학점 은행과 관련된 학사 학위는
공표할 수 없다고 설명했습니다.

공직선거법상 학력과 경력 등에 관해
허위사실 공표가 인정돼
1백만 원 이상의 벌금이 확정되면
당선이 무효됩니다.

(JTV 전주방송)
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
변한영 기자 (bhy@jtv.co.kr)

공지사항