home HOME > NEWS > 전체

전체

고라니 피하려다 승용차·SUV 부딪혀 2명 사상

2022.12.02 20:30
오늘 아침 7시쯤
완주군 용진읍의 한 도로에서
SUV 차량과 마주 오던 승용차가
부딪혔습니다.

이 사고로 승용차를 몰던 30대 여성이
심정지 상태로 병원에 옮겨졌지만
숨졌고, SUV 운전자도
가슴 등을 다쳤습니다.

경찰은 갑자기 도로로 튀어 들어온
고라니를 피하다가 사고가 난 것으로 보고,
정확한 사고 원인을 조사하고 있습니다.
(JTV 전주방송)
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
변한영 기자 (bhy@jtv.co.kr)

공지사항