home HOME > NEWS > 전체

전체

"전라북도 한옥 지원사업, 일부 도민만 혜택"

2021.07.28 20:30
전라북도의 한옥건축 지원사업이
일부의 도민만을 위한 사업이 되고 있다는
지적이 나왔습니다.

전라북도의회 최영심 의원은
전라북도가 지난해부터 한옥 건축에
한해 8억 원을 지원하고 있지만
지원 절차가 지나치게 복잡하고,
홍보도 미흡하다고 말했습니다.

이 때문에 일부 지역에서는
공무원이 대상자로 선정됐으며,
인접한 주민들이 잇따라 지원받기도 해
정보를 알 수 있거나 공유한 사람들만
혜택을 받은 게 아닌지 의심된다고
주장했습니다.

(JTV 전주방송)
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
이승환 기자 (smartlee@jtv.co.kr)

공지사항