home HOME > NEWS > 전체

전체

환경단체, 군산에서 라돈 침대 소각 계획 철회 촉구

2022.12.06 20:30
지난 2018년 전국에서 수거된
라돈 침대 560톤이 군산의 지정폐기물
공공처리장에서 소각되는 것에 대해서
환경단체가 반발하고 나섰습니다.

전북환경운동연합은
수백 톤의 라돈 침대를 태우면
예기치 못한 방사능 오염
문제가 발생할 수 있다며,
환경부는 공론화 과정을 거치지 않고
일방적으로 추진한 라돈 침대 소각 계획을 철회하라고 주장했습니다. (JTV 전주방송)
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
이정민 기자 (onlee@jtv.co.kr)

공지사항