home HOME > NEWS > 전체

전체

지역농협 8곳 대출 실행...브로커 개입?

2021.08.11 20:30
이번 군산 다세대주택의
전체 대출규모는 150억가량으로
제1금융권 한 지점이면 충분합니다.

그러나 지역농협은 제2금융권이라
8곳이 나눠 대출해준 것으로 보입니다.

다만 8곳은 너무 많지 않느냐는
지적과 함께, 브로커가 개입한 게 아니냐는
의혹도 일고 있습니다.

이어서 주혜인 기자입니다.

미분양 건물 1곳에 부실 대출을 해준
지역농협만 무려 8곳.

이 가운데 한 농협을
직접 찾아가 봤습니다.

사실 확인을 위해 취재를 요청했더니
간략하게 쓴 홈페이지 공시가 전부라며
사실상 취재를 거절했습니다.

[A농협 관계자(음성변조): 공시 내용만 보시면 될 것 같아요. 
괜히 얘기해봤자 저희도 마음 아픈 일이라서 더 말하지 않고 싶다는 거니까요.]

조합원인 일부 농민은
미분양 다세대주택 대출에 왜 8곳이나 되는 지역농협이 관여했는지 의심하고 있습니다.

다세대주택 대출이 힘들자
브로커가 개입해
농협에 더 높은 이자를 주겠다는 식으로
대출 실행을 유도했을 수도 있다며
철저한 수사를 촉구했습니다.

[농협 조합원(음성변조): 사전에 조합장하고 만났든지 임원들하고 만났든지. 
이야기가 조율이 어느 정도 된 상태에서 '우리 농협에서 해줄 수 있다', '어느 정도 해줄 수 있다' 
이런 것 때문에 하는 것이지...]

농민회는 농협의 부실한 관리·감독이
사태를 키웠다고 지적합니다.

[이대종/전농 전북도연맹 의장: 상당 부분 편의를 봐주고 했던 거 아닙니까. 
'돈 규모가 크고 그런 만큼 이자 수익도 많겠다' 이런 판단이 있어서 그랬을 수 있지만, 
그것이 또 이런 부실 대출의 원인이 됐기 때문에...]

지역농협들은 지점 수익을 높이기 위해
대출을 실행했을 뿐이라며
브로커 개입 의혹을 강하게 부인했습니다.

JTV NEWS 주혜인입니다.(JTV 전주방송)
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
주혜인 기자 (hijoo@jtv.co.kr)

공지사항